하루 10분 엄마의 인문학 습관

하루 10분 엄마의 인문학 습관

  • 자 :한귀은
  • 출판사 :예담friend
  • 출판년 :2016-03-17
  • 공급사 :(주)북큐브네트웍스 (2017-04-21)
  • 대출 0/2 예약 0 누적대출 3 추천 0
  • 지원단말기 :PC/스마트기기
  • 듣기기능(TTS)지원(PC는 추후 지원예정)
  • 신고하기
  • 대출하기 미리보기 추천하기 찜하기
  • qr코드

나는 과연 생각하는 엄마일까?

엄마에게 지금 필요한 건, 생각하는 힘을 길러주는 인문학이다



아이 교육 문제로 흔들릴 때, 인문학이 마음의 기둥이 되어준다




아이가 공부를 하는가 싶었는데 또 스마트폰 삼매경이다. 호되게 야단쳐놓고 ‘충격 먹으면 어떡하지’ 짐짓 미안한 마음으로 돌아서면 뒤에서 말한다. “엄마, 나 이제 잘게.” ‘내 아이도 저런데’ 공감 가는 엄마들이 많을 것이다. 아이는 절대 내 뜻대로 되지 않는다. 위에 언급한 에피소드처럼 한귀은 교수도 아이를 키우면서 길을 잃는 순간들이 많았다. 그러나 ‘사람’을 생각하는 인문학자이다 보니 그 고비 고비마다 잘 견뎌올 수 있었다. 저자는 말한다. 마음에 인문학이라는 기둥이 없으면 아이 교육 문제로 늘 흔들릴 수밖에 없다고. 《하루 10분 엄마의 인문학 습관》은 아이와 자신 모두 잘 성장하고 싶은 엄마들에게 하루 10분이라도 인문학을 하는 습관을 가져보길 권하는 책이다.





‘내가 좋은 엄마인가’가 아닌 ‘나는 행복한 엄마인가’



몇 년 전부터 엄마들을 겨냥한 인문학 강좌가 다양하게 열리고 있다. 한 달에 한 번 인문학 그룹 스터디를 하고 아이 교육 문제를 토론하는 엄마들도 꽤 늘어난 추세이다. 엄마들 사이에 ‘헬리콥터 맘’(아이 주변을 맴돌면서 참견하는 엄마)이 아니라 ‘필로소퍼 맘’(자기 중심을 잡고 철학 있는 엄마)이 되어야겠다는 생각의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는 말도 있다.

그러나 사실 엄마와 아이 사이에는 사실 인문학이 개입하기 힘들다. 도무지 ‘생각’이란 걸 할 필요가 없기 때문이다. ‘본능’이 더 빠르고, ‘사랑’이 먼저 아이를 껴안는다. 그러다가 종종 미혹에 빠진다. “내가 좋은 엄마인가?” 한귀은 교수는 이 질문부터 바꿔보길 권한다. “나는 행복한 엄마인가?”라고 물어야 한다고 말이다.





아이가 잠든 밤 하루 한 꼭지씩 읽고 사색해보는 시간



그렇다면 행복한 엄마가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시간을 쪼개 인문학 강좌를 듣고 어려운 인문 필독서들을 읽어야 하나’라고 부담을 가질 필요는 없다. 엄마도 아이도 앎으로 변하는 게 아니라 느낌으로써 변한다. 《하루 10분 엄마의 인문학 습관》은 그래서 인문학적 차원에서 엄마 스스로 느낄 수 있도록 안내한다. 엄마가 읽어야 할 인문서 리스트를 제시하는 게 아니라, 인문학적 육아의 필요성을 깨우치고 철학적 일상을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준다. 아이의 공부, 훈육의 갈등, 엄마의 자존감, 내일에 대한 불안 등 여러 고민의 해답을 인문학적 텍스트 속에서 찾아본다.

저자는 책에서 인문학을 해야 하는 이유를 힘주어 설명한다거나, 단순히 책을 읽거나 글을 쓰는 행위들을 권하고 있지 않다. 저자 자신이 어떤 상황에서 어떤 인문학적 사고가 도움을 줬는지 보여주고, 엄마들에게 여러 생각할 거리들을 함께 생각해보자고 권하고 있다. 오후 잠깐의 티타임이나 아이가 잠든 밤, 하루 한 꼭지씩 손이 가는 대로 읽고, 저자의 경험을 거울로 자신을 한번 들여다보라.





엄마는 힘들다, 그러나 그 힘듦을 이길 힘도 있다



이를테면, ‘엄마는 이래야 한다, 라는 환상을 갖고 있는 건 아닐까’ ‘아이에게 읽히는 책 읽기가 아니라 아이가 따라 읽는 책읽기를 해보자’ ‘아이에게 오늘은 어떤 질문으로 생각을 이끌어낼까’ ‘아이의 상상력보다 엄마의 상상력부터 키우기 위해 노력해야겠다’ 등등 찬찬히 사색해보는 것이다.

또한 저자는 엄마들이 아이보다 엄마 자신의 자아 고갈을 조심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한다. 아이를 직접 가르치려는 욕심을 덜어내고, 늘 친절한 엄마보다 간혹 강한 엄마의 모습도 보여주고, 아이 때문에 짜증날 땐 로고테라피도 해보는 것이다. 그리고 무엇보다 아이에게 엄마를 어떻게 사랑해야 하는지 알려줘야 한다.

엄마는 힘들다. 그러나 그 힘듦을 이길 힘도 반드시 있다. 아이가 잠든 밤 10분만이라도 인문학 습관을 들여보자. 육아로 지치기만 하던 일상이 조금은 더 긍정적으로 변하게 될 것이다.
지원단말기

PC : windows 계열의 active x를 지원하는 컴퓨터입니다.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

스마트기기 :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기기 입니다.
★찜 하기를 선택하면 ‘찜 한 도서’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